티스토리 뷰

728x90

지난 4월 인천 검단 신도시 아파트 지하주차장 붕괴사고 이후 무량판 구조 시공아파트들의 점검과정에서 또다시 보강 철근이 누락되었다는 사실을 전했습니다. 이는 지난 4월 입주를 시작한 남양주의 아파트인데 이 아파트 지하주차장 기둥에서 보강철근이 누락된 것입니다. 무량판 구조를 사용하는 아파트들은 천장을 지지하는 벽이 없고 기둥이 천장의 무게를 견딜 수 있도록 보강철근을 같이 넣는 설계방식으로 지난번 붕괴사고가 있었던 인천 검단 신도시 아파트 지하주차장의 구조와 동일합니다. 이번 해당 아파트 지하주차장에는 16개의 기둥중에서 15개의 기둥이 보강철근 누락이 있었다고 공지했습니다.

이문제에 대해서 설계도를 제작했던 LH와 건축을 시공했던 건축사 사이에서 서로 책임을 미루고 있는 중이라고 합니다. 이에 따른 입주민들은 불만과 걱정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데 지하주차장의 철근이 누락된 만큼 문제가 생겼을 시 더 큰 피해가 예상되고 있습니다.

 

 

 

 

인천 검단 신도시 아파트 지하주차장 붕괴사고

지난 4월 밤에 LH에서 분양한 인천 검단 신도시 지하주차장의 붕괴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는 역시 보강철근의 누락으로 붕괴사고가 발생했던 것으로 밝혀졌는데 이 당시에는 입주이전에 사고가 발생했고 밤에 사고가 발생했기 때문에 다행히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이때 붕괴된 면적은 약 970m²정도로 만약 사고가 낮시간때에 발생했다고만 해도 상당한 인명피해가 있었을 수 있습니다. 이 아파트의 시공사였던 GS건설은 자체 조사 과정에서 초음파 촬영을 시도했고 설계도와 다르게 시공된 부분이 있었다고 말하며 이 사고에 대해 책임을 인정하고 사과했습니다. GS건설은 사고발생 지하주차장의 지붕에 일부분에서 상하부 사이의 철근을 연결해 주는 전당보강근이 누락되었던 것을 말하며 공사시간 단축이나 원가 감소가 아닌 단순과실이라며 철근 누락이 붕괴의 직접적인 영향이 아니라고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은 그럼에도 철근 누락에 있어 불안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문제점과 개선방안

건설과정에서  설계와 시공부분의 문제점을 검토 및 수정하는 과정인 감리라는 과정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 감리를 담당하는 업체들은 지역자치단체에 등록된 업체들 중 순번을 정해 돌아가며 진행되고 있는데 이를 담당을 하는 업체들의 전문성이 떨이 지는 경우가 많고 해당 건설사와의 관계로 제대로 된 감리가 진행되지 않는 경우까지 있습니다. 또한 건물을 실제 짓는 시공과정에서도 건설사의 건설시간 단축, 건설비의 원가 절약을 위해 설계와 다르게 시공을 진행하는 경우 많이 있어 사고의 원인이 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른 개선방안으로는 교육수료과 인증제도를 강화해 좀 더 전문적인 감리업체를 선정하여 제대로 된 검토와 수정을 진행하고 건설사의 영향을 받지 않을 수 있도록 현실적인 보호가 필요합니다. 또한 시공업체의 일명 날림공사를 방지하기 위해 설계와 맞는 제대로 된 자재와 과정을 진행하는지 시공과정에서도 감시가 필요하며 문제 발생 시 즉각적인 조치를 취하도록 검사하여야 됩니다. 입주 예정자들에게도 시공의 과정을 알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하며 시공의 과정에서 문제로 사고가 발생한다면 입주예정자들에게 확실한 보상을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많은 아파트들과 건물들이 지어지는 지금 제대로된 검사와 시공으로 붕괴되는 사고를 막고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을 수 있도록 지켜야 될 거 같습니다. 누락과 시공문제가 많아지면서 어느 건물에나 들어와 사는 사람들이 불안함 마음을 갖고 생활하고 있는데 사실 가장 중요한 것은 생명에 피해를 줄 수 있기 때문에 단순 이득이 아닌 양심을 지키고 공사하는 사람들이 필요할 거 같습니다.

 

728x90